본문 바로가기

서브페이지 컨텐츠

서귀포시의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일부 초상이 포함된 사진자료는 자유이용저작물에서 제외됩니다.

남원읍“Fun Fun한 상상 팩토리”

· 작성자 : 공보실      ·작성일 : 2020-09-21 16:30:14      ·조회수 : 29     


농촌지역 4차 산업기술 도입 선도

- 남원읍, 지역균형발전사업 통해 4차 산업기술 교육 공간 조성, 주민 호응 -

○ 서귀포시 남원읍에는 코딩과 3D 프린팅, 스마트팜 등 4차 산업기술을 만나볼 수 있는 개방공간이 있어 화제다.

○ 남원읍(읍장 현종시)과 남원읍 청년들로 구성된 제주ICT협동조합(회장 오길원)은 2019년 지역균형발전사업을 통해 사업비 2억 4천만원을 투입하여 4차 산업기술 체험공간을 조성, 주민들을 대상으로 무료 프로그램을 진행해오고 있다. ‘Fun Fun한 상상팩토리’는 재미(Fun)와 상상력, 공장(Factory)을 재치 있게 합성한 사업명인데, ‘재미있는 상상력이 창작물로 실현되는 공간’이라는 의미로 4차 산업의 기본개념을 나타낸다.

○ 교육공간에는 부품 정밀 가공을 제어하는 CNC장비와 출력을 담당하는 3D프린터 등 4차 산업을 이루는 핵심장비들이 갖춰져 있어 아동·청소년 대상 액세서리 제작 교육부터 농가 대상 환경정보 모니터링, 자가 농기구 생산, 무인 농업 등의 스마트팜 체험 교육까지 가능하다.

○ 또한, 본 사업이 지역균형발전사업 평가에서 22개 사업 중 3위를 차지, 우수사업에 선정됨에 따라 2021년 사업예산 2천만원을 인센티브로 확보하며 4차 산업장비를 추가 확충할 수 있게 됐다. 남원읍과 제주ICT협동조합은 인센티브 사업비를 통해 스마트팜 서버를 구축하기로 했는데, 이로써 스마트팜 핵심 분야 중 하나인 “경작지 환경정보 모니터링”서비스를 실제 농가에 제공할 수 있게 된다.

○ 현종시 남원읍장은“도농 간 신기술에의 접근격차가 지식격차, 기술격차로 이어지고 있다.”며 “제주ICT협동조합과 함께 신기술 도입을 선도하고 지역주민과 공유하여 농촌 혁신의 기반을 닦을 것”이라고 전했다.

· 첨부 #1 : 남원읍_상상팩토리.jpg (305 KBytes)

· 첨부 #2 : 남원읍_상상팩토리.png (779 KBytes)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