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브페이지 컨텐츠

서귀포시의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일부 초상이 포함된 사진자료는 자유이용저작물에서 제외됩니다.

2주이상 기침하면 결핵검진

· 작성자 : 공보실      ·작성일 : 2019-08-22 11:26:39      ·조회수 : 58     


❏ 서귀포시서부보건소에서는 22일 관내 취약계층 100여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흉부X선 검진을 실시했다.

 

❍ 보건소는 매년 대한결핵협회 제주지부와 함께 면역력이 약한 어르신들이 모여 있는 노인복지시설 및 경로당 어르신을 대상으로 검진 차량을 이용해 조기 발견사업을 진행한다.

 

❍ 결핵 유소견자에 대해서는 보건소에서 객담검사 등 추가검사를 실시하는 하여 감염 여부를 확인하게 된다.

 

❍ 증상으로는 기침, 가래, 발열, 체중감소, 피로 등이 있을 수 있지만 초기 결핵의 경우 무증상 일 수도 있어 1년에 1회의 정기적인 검진을 받아볼 것을 권한다.

 

❍ 결핵으로 판정된 경우, 6개월 동안의 규칙적인 약물복용 등의 적절한 치료를 통해 완치가 가능하며, 조기발견 치료 시 가족과 이웃에게 전염되는 것을 사전에 막을 수 있다.

 

❏ 서부보건소 관계자는 결핵예방과 전파방지를 위해서는 평소 기침이나 재채기를 할 때 옷소매나 손수건으로 입과 코를 가리는‘기침 예절’을 지키고, 2주 이상 기침 시 결핵검진을 받아볼 것을 당부했다.

 

❍ 한편, 보건소는 상반기에도 지역 주민대상으로 326명을 검진하여 검진결과 정상을 확인한 바 있다.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