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서브페이지 컨텐츠

서귀포시의 보도자료 저작물은 '공공누리'의 공공저작물 자유이용허락 표시제도에 따라 누구나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단, 일부 초상이 포함된 사진자료는 자유이용저작물에서 제외됩니다.

2019년 열린관광지 ‘누구에게나 쉼표가 있는 숲’

· 작성자 : 공보실      ·작성일 : 2019-06-25 10:18:01      ·조회수 : 24     


❏ 산림휴양관리소에서는 2019년 글로벌 산림치유 ‘치유의 숲 봄! 봄! ’프로그램을 운영한 결과 상반기에 약 30회에 걸쳐 13개 단체(기관) 370여 명, 숲길힐링프로그램에 약 700여 명으로 1,000여 명이 이용하였다고 밝혔다.

 

❍ ‘치유의 숲 봄! 봄! ’프로그램은 치유의 숲에 잘 정비되어 있는 무장애 데크로드(총 연장 1km)를 활용하여 보행약자, 휠체어 장애인, 시각장애인 등 걷기에 불편한 대상자들이 평소의 제한된 생활공간에서 벗어나 숲에서 마음껏 호흡하며, 오감을 열고 힐링할 수 있는 기회를 가져봄으로써 삶의 활력을 느껴보는 계기를 제공하고자 기획되었다.

 

❍ 산림치유 프로그램 구성 내용은 노고록 무장애 숲길 걷기, 맨발 치유길 걷기 후 족욕(휠체어 장애인도 이용 가능), 호흡하기, 명상하기 및 대상자에 따라서 손수건 물들이기, 편백 슬라이스에 소원쓰기 후 무대에 부착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서 흥미를 유발했고 특히 전문 침선 강사를 초빙하여 복주머니 만들기 등 다양한 숲속 활동을 함으로써 참가자들에게 신선한 경험을 제공했다.

 

❍ 이 프로그램은 올해 4월부터 지역의 장애인 단체 및 기관 소속 구성원을 대상으로 사전 예약을 통해 운영했다. 참여한 기관은 제주 장애인 문화예술재단, 탐라 복지관, 김포 예지원, 서울시 산하 장애인 공무원, 척수 장애인 협회 등 13개 기관 370여명이 참여했다.

 

❏ 서귀포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계속해서 2019년 글로벌 산림치유 프로그램으로 장애인,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치유 숲 봄! 봄! ’뿐만 아니라 직장인을 대상으로 하는‘놀멍 쉬멍 회복 숲’, 지역 어르신을 대상으로 하는 ‘느영 나영 힐링 숲’ 프로그램을 하반기에도 지속적으로 운영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 이 프로그램은 산림복지 확대를 통한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특별기획 프로그램으로 사회적 배려대상인 시설 수용 장애인에 대해서는 내부 심사를 통해 무료로 참여 가능하며 신청은 해당일 1주일 전까지 서귀포 치유의 숲 예약 전화(760-3067~8)로 상담 후 일정을 협의하면 된다.

 

❏ 또한, 2019년 열린관광지에 선정되어 무장애숲길 보완, 점자촉진 안내판, 점자리플릿 등을 제작하여 전 국민의 균등한 관광활동 여건을 갖추오 산림복지서비스 향유권을 보장하고, 고령사회를 대비한 환경여건을 점진적으로 개선하고자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 첨부 #1 : 산림휴양관리소_치유의숲봄봄프로그램.jpeg (4 MBytes)

· 첨부 #2 : 산림휴양관리소_치유의숲봄봄프로그램 (2).jpeg (1 MBytes)

Q. 현재 페이지에서 제공되는 서비스에 대하여 만족하십니까?
만족도 조사
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