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메인페이지 컨텐츠

뉴스&소식

Home > 돈내코 계곡 원앙축제 > 커뮤니티 > 뉴스&소식

<서귀포신문> 칠십리축제 전야제 … '축제성공·무병장수' 기원 남극노인성제 봉행

· 작성자 : 관리자      ·작성일 : 2019-10-08 10:46:23      ·조회수 : 1,976     

칠십리축제 전야제 … '축제성공·무병장수' 기원 남극노인성제 봉행

 

서귀포칠십리축제의 성공을 기원하고 모두의 무병장수를 기원하는 남극노인성제가 축제가 열리기 하루 전인 26일 오후 자구리공원에 마련된 축제 주무대에서 열렸다. 

 

생생문화재활용사업의 일환이자 서귀포칠십리축제 전야 행사로 마련된 남극노인성제는 (사)탐라문화유산보존회(이사장 윤봉택)가 주관했다.

 

이날 남극노인성제는 정의향교에서 맡아 집전했다. 삼헌관은 강창익 대한노인회 서귀포시회장이 초헌관을 맡고, 이경용 제주도의회 문화체육관광원장이 아헌관, 양광순 서귀포칠십리축제조직위원장이 종헌관을 맡았다.

 

제례에 이어 한국다도협회 예당지부의 집전으로 헌화·헌다 의례로 남극노인성제는 마무리됐다.

 

남극노인성제에 이어 2부 행사로 무병장수와 천하태평을 기원하는 길트기 사물놀이를 시작으로 태평가(제주 아리랑), 태평무(영주십일홍) 공연을 한국국악협회 서귀포지부 회원들이 무대에서 펼치며 축제 분위기를 띄웠다. 다온무용단원 16명이 펼치는 천하태평무가 분위기를 이어받았다.

 

마무리는 ‘별을 주제로 시민과 함께 부르는 우리 노래’ 순서로 한국음악협회 서귀포지부 회원들이 뮤지컬, 오페라 삽입곡 등을 이날 남극노인성제에 참석한 방문객들과 함께 했다.

 

한편, 서귀포칠십리축제는 이날 전야행사에 이어 27일 오후 거리퍼레이드를 시작으로 29일까지 자구리공원에서 펼쳐진다.

 

 

<서귀포신문 양용주 기자>


18페이지 / 현재 1페이지

뉴스&소식 게시물 목록
번호 제목 첨부 작성자 작성일 조회
376 <제주신문> 제25회 서귀포칠십리축제 폐막.. 관리자 2019-10-08 2100
375 <제주신보> 제25회 서귀포칠십리축제 성황리 폐막.. 관리자 2019-10-08 2090
374 <제민일보> 제25회 서귀포칠십리축제 폐막.. 관리자 2019-10-08 2051
373 <제주일보> 서귀포칠십리축제 성황리에 폐막.. 관리자 2019-10-08 1977
372 <시사매거진> 제주 호우특보 발효에도, 서귀포칠십리.. 관리자 2019-10-08 2152
371 <헤드라인제주> '105개 마을이 와랑와랑' 제25회 서귀.. 관리자 2019-10-08 2035
<서귀포신문> 칠십리축제 전야제 … '축제성공·무병장.. 관리자 2019-10-08 1976
369 <시사매거진> 서귀포 대표 문화콘텐츠 칠십리 축제..... 관리자 2019-10-08 2032
368 <여성종합뉴스> 제주 서귀포시, 칠십리축제 오는 27일.. 관리자 2019-10-08 2109
367 <뉴시스> 105마을 함께하는 와랑와랑 '서귀포 칠십리.. 관리자 2019-10-08 1954
366 <헤드라인제주> 서귀포 105개 마을 이야기...2019 서.. 관리자 2019-10-08 1948
365 <서울신문> 서귀포 칠십리축제 27일 개막 .. 관리자 2019-10-08 1938
364 <뉴스1> '제25회 서귀포칠십리축제' 27일 개최 .. 관리자 2019-10-08 1946
363 <제주매일> 서귀포칠십리축제 오는 27일 개최.. 관리자 2019-10-08 1926
362 <일간제주> 2019 서귀포칠십리축제 오는 27일 개최.. 관리자 2019-10-08 2023
361 <제주도민일보> 2019 서귀포칠십리축제 오는 27일 개.. 관리자 2019-10-08 2027
360 <제주신문> 서귀포칠십리축제 오는 27일 개최.. 관리자 2019-10-08 1993
359 <제주의소리> 제주 대표 '서귀포칠십리축제'...1주일 .. 관리자 2019-10-08 2010
358 <한라일보> 105개 마을이 전하는 서귀포칠십리 이야기.. 관리자 2019-10-08 2198
357 <제이누리> "와랑와랑 서귀포 칠십리로 구경옵서!".. 관리자 2019-10-08 1958